Skip to content

운영자 > 세상바라보기

아산 한 병원장 "시골엔 수능 한두개 더 틀려도 환자 곁 지킬 의사 필요"

 

https://www.news1.kr/articles/?4040080

 

 

박현서.jpg

 

 

충남 아산의 한 병원장이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(코로나19) 대규모 확산사태에서 무기한 집단휴진에 나선 전공의와 전임의들을 비판하는 글을 써 화제가 되고 있다.

박현서 충남 아산시 현대병원장은 27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'나는 지금 화가 단단히 나있다'라는 제목의 글을 남겼다. 현재 이 글은 4300명이 넘는 좋아요와 1000개가 넘는 댓글을 얻으며 온라인에서 큰 공감을 얻고 있다.

 

박 원장은 인근 대학병원과 종합병원 두 곳이 각각 사랑제일교회 관련 코로나19 확진자 발생과 전공의 파업의 영향으로 응급실 환자를 받지 못하고 있다고 설명했다. 그는 "우리 병원이 인구 35만 아산시에서 야간 진료가 가능한 유일한 병원이 돼 밤새도록 응급의학과 과장님과 함께 응급실 환자분들을 진료했다"고 했다.

 

이어 "환자를 며칠간 계속 밤새 진료한 게 화가 나는 게 아니다"라며 "이 시국에 대규모 집회를 강행해 전국에 코로나를 퍼뜨린 집단에 화가 나고, 환자를 버려두고 파업에 나선 응급실 전공의들에 화가 난다"고 했다.

 

박 원장은 "과학적 안전성과 유효성이 검증되지 않은 한방첩약보험시행은 나도 반대고, 위험하기 짝이없는 비대면 진료도 반대"라면서 지방의료 인력 확충을 위해 의대 정원을 늘리겠다는 정책에 반대해 파업에 나선 것은 동의할 수 없다고 말했다.

 

그는 "여기 아산 같은 지방소도시에 의무적으로 10년간 근무해줄 지역의사를 고작 한해에 300명, 그것도 딱 10년간만 한시적으로 더 뽑겠다는데 그래서 지역주민을 포함한 모든 국민의 빠짐없는 건강과 행복추구권을 조금이나마 달성한다는데 그게 응급실까지 닫게하고, 아픈 중환자까지 버려둔 채 파업에 나서야 할 절실한 이유인가?"라고 반문했다.

 

그러면서 "이곳 시골에는 당신네들보다 좀 덜 똑똑해서 그깟 수능문제 한두개 더 틀렸다한들, 시골 무지랭이 할아버지건 술에 찌든 노숙자건 돈 없는 외국인 노동자건 그들이 아플 때 밤새 곁에 있어주는 의사가 필요하다"고 호소했다. why@news1.kr

No. Subject Author Date Views
» 아산 한 병원장 "시골엔 수능 한두개 더 틀려도 환자 곁 지킬 의사 필요" file 넷볼러 2020.08.28 6
98 [서재정 칼럼] 대북전단이 문제가 아니다 file 넷볼러 2020.06.29 20
97 [박찬수 칼럼] 보수 야당이 버려야할 것 file 넷볼러 2020.06.11 21
96 [세계의 창] 오바마가 2020 대선에 또 출마했나 / 존 페퍼 file 넷볼러 2020.05.25 35
95 축적되는 데이터... 기자들은 조심하라 file 넷볼러 2020.05.21 36
94 [왜냐면] 의사협회 징계위에 회부된 김윤 교수를 옹호하며 / 우석균 file 넷볼러 2020.05.19 73
93 여, 수도권 56% 득표에 의석 85%…반영 안된 ‘야권 표심’ 많다 file 넷볼러 2020.04.17 41
92 신탁통치 오보사건(12.27) file 넷볼러 2020.03.17 65
91 [한겨레 프리즘] ‘한국판 골드만삭스’라는 헛된 꿈 / 박현 file 넷볼러 2020.02.24 49
90 [편집국에서] 방송계는 모르는 샤프롱 / 유선희 넷볼러 2020.01.20 52
89 (조선) 여당과 정부, 연말 땡처리하듯 쟁점 법안·정책들 밀어붙이기 넷볼러 2020.01.03 61
88 (한겨레) 우리가 잘 몰랐던 에너지 이야기] 멀쩡한 월성 1호기? 잘 가라, 그 거짓도! file 넷볼러 2020.01.03 51
87 [안재승 칼럼] 조선일보는 아베의 수석대변인인가 file 넷볼러 2019.11.21 64
86 박주훈변호사의 조국장관 수사 관련 중요한 팩트들 정리 넷볼러 2019.09.25 79
85 [공감세상] 합법적인 불평등 / 이라영 [1] file 넷볼러 2019.08.29 115
84 예술인 병역면제 280명… 체육 특기자의 1.5배 이상 file 넷볼러 2019.07.11 156
83 [세상읽기] 이강인의 ‘안 뛴 형들’ / 김누리 file 넷볼러 2019.07.01 149
82 [주진형 칼럼] 시몬, 너는 좋으냐? 나랏빚이 적어서? file 넷볼러 2019.06.26 192
81 2014년 4월 16일 아침 [1] 넷볼러 2019.04.16 106
80 2018.4.27. 남북정상회담 주요장면 넷볼러 2018.04.30 108

SportsTime from 1998. copyleft. oak82@naver.com. Powered by Xpress Engine / Designed by Sketchbook

sketchbook5, 스케치북5

sketchbook5, 스케치북5

나눔글꼴 설치 안내


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.

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
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.

설치 취소